닫기 공유하기
(자료사진) © News1 이재명 기자

목요일인 14일은 전국이 대체로 맑은 날씨를 보이겠다. 제주도는 오후부터 밤사이 비가 내리겠다.

기상청은 이날 중국 북동지방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화창한 가을 날씨를 보이겠지만 경상동해안과 제주도는 구름이 많이 끼겠다고 13일 예보했다. 제주도의 예상 강수량은 5㎜ 내외다.

아침 최저기온은 11~20도, 낮 최고기온은 24~28도로 전날보다 1도가량 낮은 기온을 보이겠다.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16도, 춘천 14도, 대전 14도, 대구 16도, 부산 20도, 전주 14도, 광주 16도, 낮 최고기온은 서울 28도, 춘천 26도, 대전 27도, 대구 28도, 부산 27도, 전주 28도, 광주 28도 등이다.

기상청은 이날까지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남하하고 밤사이 복사냉각 효과까지 더해져 내륙지역의 아침 기온이 평년보다 낮을 것으로 전망했다. 반면 낮에는 강한 햇살로 기온이 오르면서 낮과 밤의 기온차가 매우 크겠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 0.5~1.5m, 남해 앞바다에서 0.5~2.5m, 동해 앞바다 0.5~2m, 서해와 남해 먼바다 최대 3m, 동해 먼바다에서 최대 2m로 일겠다.

현재 대만 타이베이 동쪽 해상에 있는 제18호 태풍 '탈림(TALIM)'은 이날 오후쯤 중국 상하이 470km 부근 해상까지 북서진할 것으로 예상된다. 제주도와 남해 등은 15일부터 태풍의 간접영향권에 들겠다.

국립환경과학원에 따르면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확산으로 전 권역이 '좋음'~'보통' 수준을 나타내겠다. 오존농도도 전 권역이 '보통' 수준을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 관계자는 "태풍의 진로와 이동속도, 발달 여부에 따라 우리나라 주변 기압계의 변동 가능성이 있으니 앞으로 발표되는 최신 기상정보를 참고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다음은 14일 지역별 날씨 예보.

-서울·경기: 11~28도, 최고강수확률 0%
-서해5도: 18~25도, 최고강수확률 0%
-강원영서: 11~27도, 최고강수확률 0%
-강원영동: 8~26도, 최고강수확률 10%
-충청북도: 11~27도, 최고강수확률 10%
-충청남도: 11~28도, 최고강수확률 10%
-경상북도: 11~28도, 최고강수확률 10%
-경상남도: 11~29도, 최고강수확률 10%
-울릉·독도: 17~23도, 최고강수확률 0%
-전라북도: 10~27도, 최고강수확률 10%
-전라남도: 14~28도, 최고강수확률 10%
-제주도: 21~28도, 최고강수확률 60%
로딩 아이콘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