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줄줄이 마스크'

    (서울=뉴스1) 안은나 기자
    중국 북동지방에서 발원한 황사 일부로 인해 미세먼지 농도 '높음' 수준이 예보된 21일 오전 서울 광화문네거리에서 마스크를 쓴 경찰들이 이동하고 있다. 2017.4.21/뉴스1   coinlocker@news1.kr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