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성 역할 고정관념 문제제기, '파격 퍼포먼스'

    (서울=뉴스1) 오대일 기자
    시민단체 '정치하는엄마들' 회원들이 14일 오전 서울 세종대로 정부서울청사 여성가족부 앞에서 열린 혐오·차별 미디어 아카이빙 프로젝트 '핑크 노 모어' 캠페인 출범 기자회견에서 아이들에게 강요하는 성 역할 고정관념에 문제를 제기하는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정치하는 엄마들은 핑크 노 모어 홈페이지(pinknomore.org)를 개설해 미디어 속 혐오·차별 콘텐츠들을 수집하고, 이를 바탕으로 제도 개선, 프로그램 시정 요구 등 미디어 감시활동을 벌일 예정이다. 2019.3.14/뉴스1   kkorazi@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