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수원 GK 노동건 '삿대질'

    (대구=뉴스1) 공정식 기자
    26일 오후 대구 북구 고성동 DGB대구은행파크에서 열린 프로축구 ‘하나원큐 K리그1 2019’ 대구FC와 수원삼성의 경기가 0-0으로 끝난 뒤 경기 종료 직전 거친 플레이로 양팀 선수들이 승강이를 벌이고 있다. 2019.5.26/뉴스1   jsgong@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