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장제원과 포옹하는 권성동 '1심 무죄'

    (서울=뉴스1) 이재명 기자
    '강원랜드 채용 비리' 의혹을 받고 있는 권성동 자유한국당 의원이 24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선고공판에서 무죄를 선고 받은후 법정을 나서며 장제원 의원과 포옹하고 있다. 법원은 권 의원에게 채용 청탁을 받았다는 최흥집 전 강원랜드 사장 진술의 신빙성이 낮다고 판단했다. 2019.6.24/뉴스1   2expulsion@news1.kr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