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서울구치소 나서는 김태한 대표

    (의왕=뉴스1) 이재명 기자
    삼성바이오로직스 분식회계 혐의를 받고 있는 김태한 삼성바이오로직스 대표이사가 20일 오전 구속 영장이 기각되자 경기도 의왕시 서울구치소를 나서며 관계자와 대화하고 있다. 2019.7.20/뉴스1   2expulsion@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