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태풍에 떠밀려"…광안리해수욕장 쓰레기 더미 '습격'

    (부산=뉴스1) 박세진 기자
    제5호 태풍 '다나스'가 휩쓸고 간 21일 광안리 해수욕장에 파도에 밀려 온 쓰레기 더미가 쌓여 있다. 4일 동안 태풍 다나스와 장마의 영향으로 부산에는 최대 360㎜가 넘는 많은 비가 내렸다.2019.7.21   pkb@news1.kr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