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긴장한 신인 배우가 너무 예쁜' 천우희

    (서울=뉴스1) 권현진 기자
    배우 천우희(오른쪽)가 18일 오전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 영화 '버티고'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모든게 처음이라 서툰 정재광을 다독이고 있다. '버티고'는 현기증 나는 일상, 고층빌딩 사무실에서 위태롭게 버티던 서영(천우희 분)이 창 밖의 로프공과 마주하게 되는 아찔한 고공 감성 무비다. 2019.9.18/뉴스1   rnjs337@news1.kr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