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둘로 나뉜 '조국'

    (서울=뉴스1) 유승관 기자, 안은나 기자
    한글날인 9일 서울 여의도와 광화문에서 시민들이 각각 집회를 열고 조국 법무부 장관 지지와 검찰개혁(왼쪽), 조국 장관 사퇴를 촉구하고 있다. 2019.10.9/뉴스1   fotogyoo@news1.kr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