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N현장] "지성이면 감성" 윤지성, 워너원→당당 솔로…인기 이을까(종합)

[편집자주]

워너원 출신 가수 윤지성이 20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솔로 데뷔 앨범 ‘어사이드(Aside)’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9.2.20/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워너원 출신 가수 윤지성이 20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솔로 데뷔 앨범 ‘어사이드(Aside)’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9.2.20/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워너원 출신 가수 윤지성이 20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솔로 데뷔 앨범 ‘어사이드(Aside)’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신곡을 선보이고 있다. 2019.2.20/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워너원 출신 가수 윤지성이 20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솔로 데뷔 앨범 ‘어사이드(Aside)’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신곡을 선보이고 있다. 2019.2.20/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지성이면 감성이라는 수식어 갖고싶어요."

가수 윤지성이 워너원 활동 후 당당하게 솔로로 데뷔한다. 워너원 멤버 중 본격적으로 솔로 앨범을 발표하는 것은 윤지성이 처음이다.

윤지성은 20일 오후 4시 서울 한남동에 위치한 블루스퀘어에서 첫 솔로 앨범 'Aside(어사이드)'의 쇼케이스를 열었다.

윤지성은 "정말 떨린다. 벅차고 설렌다. 정말 많이 준비를 했다. 준비를 많이 하긴 했는데, 걱정도 많이 된다"고 밝혔다.

윤지성은 수록곡 '쉼표'에 이대휘가 참여한 것에 대해 "우리 막둥이 대휘가 작곡해준 곡인데다 내가 직접 작사를 했기 때문에 애착이 큰 곡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날 아침에 대휘한테 전화가 왔다. '쉼표' 잘 부르라고 하더라"라며 웃었다.
워너원 출신 가수 윤지성이 20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솔로 데뷔 앨범 ‘어사이드(Aside)’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신곡을 선보이고 있다. 2019.2.20/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워너원 출신 가수 윤지성이 20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솔로 데뷔 앨범 ‘어사이드(Aside)’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신곡을 선보이고 있다. 2019.2.20/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윤지성은 가장 이루고 싶은 것에 대해 "지성이면 감성이라는 수식어가 듣고 싶다. 이번 솔로 앨범을 통해서 다채로운 매력이 있다는 것을 알려주고 싶다"고 말했다.

윤지성은 "워너원 활동 때는 콘셉트에 나를 맞추는 느낌이었는데, 이번에는 온전히 나라는 사람을 보여줘야 했기 때문에 모든 부분에 내가 다 참여해서 신경썼다"고 설명했다.
가수 윤지성이 20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솔로 데뷔 앨범 ‘어사이드(Aside)’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워너원에게 영상 편지를 보내고 있다. 2019.2.20/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가수 윤지성이 20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솔로 데뷔 앨범 ‘어사이드(Aside)’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워너원에게 영상 편지를 보내고 있다. 2019.2.20/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이어 워너원과 다른 차별점에 대해서는 "11명이서 하던 것을 혼자서 하기 때문에 내 목소리를 한 곡을 끌어나가는 부분이 색다를 것 같다. 부담은 된다"라고 덧붙였다.

또 윤지성은 "빈자리가 많이 느껴지지만, 윤지성의 모습으로 다양한 매력을 보여줄 수 있을 것 같다"고 덧붙였다.

윤지성은 올해 군입대를 예정하고 있다. 이에 그는 "솔로 앨범과 뮤지컬 '그날들'을 함께 준비 잘하고 있다. 이제 2막이 시작되는 것이기 때문에 아쉽지 않다고 하면 거짓말이다. 그러나 입대 전까지 많은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며 웃었다.

또 팬들에게 하고 싶은 이야기에 대해 "팬들에 의해서 무대에 선 사람이기 때문에 항상 보답한다는 마음으로 열심히 하려고 한다"고 덧붙였다.
워너원 출신 가수 윤지성이 20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솔로 데뷔 앨범 ‘어사이드(Aside)’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신곡을 선보이고 있다. 2019.2.20/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워너원 출신 가수 윤지성이 20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솔로 데뷔 앨범 ‘어사이드(Aside)’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신곡을 선보이고 있다. 2019.2.20/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솔로 앨범 'Aside'는 연극에서의 대사인 '방백(傍白)'을 모티브로 '항상 네 편이다'라는 의미의 'Always on your side'의 약자다. 그룹 워너원으로 활동하며 항상 곁에서 믿고 응원해준 팬들을 향한 고마운 마음을 담았다.

타이틀곡 'In the Rain(인 더 레인)'은 감성적인 멜로디에 오케스트라 선율이 더해진 팝 발라드 장르로, 사랑하는 이와의 준비 없는 이별을 맞이한 진솔한 마음을 담은 감성 이별송이다. 

윤지성은 여운이 남는 깊은 감성의 곡들에 대해 "원래 어쿠스틱한 곡들을 좋아한다. 모든 곡들이 참 애착이 간다"고 설명했다.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