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강원랜드, 문경·보령·화순 취약계층 복지사업에 총 6억 지원

진폐재해자 대상 복지사업에 추가 신규사업 추진

[편집자주]

강원랜드 사회공헌재단 전경(강원랜드 제공)
강원랜드 사회공헌재단 전경(강원랜드 제공)

강원랜드 사회공헌재단은 올해부터 강원도 외 폐광지역인 경북 문경시·충남 보령시·전남 화순군 취약계층 대상 사회공헌사업을 실시한다고 13일 밝혔다.

그동안 재단은 3개 시·군 거주 진폐재해자 대상 복지사업을 실시해왔고, 올해부터는 취약계층을 지원하는 신규 사업을 추진한다.

재단은 문경시 3개, 보령시 2개, 화순군 1개 등 총 7개 신규사업을 위해 각 지역에 2억원씩 총 6억원의 사업비를 지난 9일 해당 사회복지 관련 기관에 전달했다.

지원금은 12월까지 취약계층 위기가구 긴급지원과 여가지원, 의료·생계·밑반찬 지원, 주거환경 개선, 취약계층 일자리 창출, 인공지능(AI) 반려로봇을 활용한 어르신 안전관리, 빨래방 조성 운영 등에 쓰인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