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윤 대통령, 투르크메니스탄과 정상회담…신도시 건설 참여 요청

'유엔 총회' 참석 계기 뉴욕서 취임 후 첫 회담
알카닥 신도시 건설 협력 모색…엑스포 지지 당부

[편집자주]

유엔총회 참석차 미국을 방문한 윤석열 대통령이 18일(현지시간) 뉴욕에서 열린 한·투르크메니스탄 정상회담에서 세르다르 베르디무함메도프 대통령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통령실 홈페이지) 2023.9.19/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유엔총회 참석차 미국을 방문한 윤석열 대통령이 18일(현지시간) 뉴욕에서 열린 한·투르크메니스탄 정상회담에서 세르다르 베르디무함메도프 대통령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통령실 홈페이지) 2023.9.19/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윤석열 대통령은 18일(현지시간) 투르크메니스탄과 정상회담을 열고 신도시 건설사업에 관해 논의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후 제78차 유엔(UN) 총회 고위급 회기 참석을 위해 방문 중인 미국 뉴욕에서 세르다르 베르디무하메도프(Serdar Berdimuhamedov) 투르크메니스탄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진행했다.

이번 정상회담은 윤 대통령 취임 이후 베르디무하메도프 대통령과 연 첫 회담이다.

윤 대통령은 양국 관계가 호혜적 동반자 관계로 격상한 지 15주년을 맞는 올해 직접 베르디무하메도프 대통령을 만나 기쁘다고 했다.

베르디무하메도프 대통령은 한국이 투르크메니스탄에서 많은 대규모 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했다고 평가하면서 양국 간 협력이 지속되기를 희망한다고 했다.

또 투르크메니스탄 알카닥(Arkadaq) 신도시 건설사업에 한국 기업 참여를 요청했다.

윤 대통령은 한국 기업이 신도시 건설, 스마트 교통 체계 등 분야에서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화답했다.

한편 윤 대통령은 2030 부산세계박람회(엑스포) 유치 지지를 베르디무하메도프 대통령에게 당부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