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현대차, 11월 글로벌 36.6만대 판매…전년비 5% 증가

국내 7만2058대, 해외 29만3518대

[편집자주]

16일(현지시각) 미국 LA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2023 LA 오토쇼(2023 Los Angeles Auto Show)'에 현대자동차의 ‘디 올 뉴 싼타페’가 전시돼 있다. (현대차 제공) 2023.11.17/뉴스1
16일(현지시각) 미국 LA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2023 LA 오토쇼(2023 Los Angeles Auto Show)'에 현대자동차의 ‘디 올 뉴 싼타페’가 전시돼 있다. (현대차 제공) 2023.11.17/뉴스1

현대자동차(005380)는 올해 11월 전 세계 시장에서 36만5576대를 판매했다고 1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10월 34만8280대보다 5.0% 증가한 수준이다.

지역별로 국내 7만2058대, 해외 29만3518대로 각각 전년 동기대비 18.3%, 2.1% 증가했다.

국내에서는 세단이 그랜저 7980대, 쏘나타 4895대, 아반떼 5828대 등 총 1만9321대 팔렸다. 레저용차량(RV)은 팰리세이드 3157대, 싼타페 8780대, 투싼 3205대, 코나 3209대, 캐스퍼 5701대 등 2만6783대가 판매됐다. 제네시스는 총 1만889대가 팔렸다.

현대차 관계자는 "생산 및 판매 최적화를 통해 판매 최대화를 이루고 고부가가치 차종 중심의 믹스 개선 등으로 불확실한 경영 환경에 적극 대응할 것"이라고 말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