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문화로 더욱 풍요로워지는 19세"…최대 15만원 '문화예술패스' 지급

인터파크·예스24 통해 접수, 28일부터 신청순 지급

[편집자주]

문체부 제공. 
문체부 제공. 
올해 2005년생 청년 약 16만명에게 28일부터 1인당 공연·전시 관람비 최대 15만원을 지급한다.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문화예술위원회와 함께 2005년생 청년들에게 '청년 문화예술패스'를 지급한다고 20일 밝혔다.

'청년 문화예술패스'는 소득과 관계없이 국내 거주 2005년생이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으며, 전국 17개 시도별로 정해진 청년 수에 따라 28일부터 신청순으로 발급한다.

문체부와 문예위는 청년들이 '청년 문화예술패스'를 편리하게 발급받아 사용할 수 있도록 인터파크와 예스24 두 곳과 사업을 수행한다.

두 회사의 누리집과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접수하며, 신청자의 나이와 거주지 확인을 거쳐 관람권 예매에 사용할 수 있는 포인트를 즉시 지급한다.

발급 자격 확인 후에 국비 10만원은 포인트로 즉시 지급되고, 지방비 5만원은 각 지자체에서 올해 상반기 추경예산이 확보되는 대로 추가 지급할 예정이다. 사용기한은 12월 31일까지다.

유인촌 장관은 "청년 문화예술패스를 통해 19세 청년이 다양한 문화예술을 경험하고, 향후 문화예술시장의 적극적인 참여자가 되길 바란다"며 "문체부는 앞으로도 미래의 주역이 청년 세대가 문화예술로 더욱 행복하고 풍요로운 삶을 즐길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