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뉴스1 PICK]윤 대통령, 현장 의료진 만나 '대화 촉구'

청주 한국병원 의료진과 간담회
"의·정, 하루 빨리 맞대고 협의해야"

[편집자주]

윤석열 대통령이 26일 충북 청주시 한국병원을 방문해 심혈관센터를 둘러보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4.3.26/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26일 충북 청주시 한국병원을 방문해 심혈관센터를 둘러보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4.3.26/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26일 충북 청주시 한국병원을 방문해 현장 의료진과 간담회룰 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4.3.26/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26일 충북 청주시 한국병원을 방문해 현장 의료진과 간담회룰 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4.3.26/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26일 충북 청주시 한국병원을 방문해 현장 의료진과 간담회를 진행한 후 환송 나온 의료진을 격려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4.3.26/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26일 충북 청주시 한국병원을 방문해 현장 의료진과 간담회를 진행한 후 환송 나온 의료진을 격려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4.3.26/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26일 충북 청주 한국병원을 방문해 현장 의료진과 간담회를 갖고 정부의 의료계의 신속한 대화를 촉구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후 충북 한국병원 의료진과의 간담회를 갖고 "보건의료 분야 예산 규모가 정해져야 불요불급한 지출을 조정하면서 지역의료 인프라 확충, 필수 의료에 대한 보상 강화, R&D 사업 등의 규모를 정할 수 있을 것"이라며 "그래야 국민의 생명과 안전도 지킬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윤석열 대통령은 이날 국무회의에서 2025년 예산안 편성 지침을 보고받은 뒤 "보건의료 분야를 안보·치안 등 국가 본질 기능과 같은 반열에 두고 과감한 재정투자를 하겠다"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또한 "정부와 의료계가 하루빨리 머리를 맞대고 협의해야 보건의료 분야 재정 지출의 우선순위를 정하고 내년 예산 편성도 가능할 것"이라고 했다.

윤석열 대통령이 26일 충북 청주시 한국병원을 방문해 현장 의료진을 격려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4.3.26/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26일 충북 청주시 한국병원을 방문해 현장 의료진을 격려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4.3.26/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26일 충북 청주시 한국병원을 방문해 심혈관센터로 이동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4.3.26/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26일 충북 청주시 한국병원을 방문해 심혈관센터로 이동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4.3.26/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26일 충북 청주시 한국병원을 방문해 심혈관센터를 둘러보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4.3.26/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26일 충북 청주시 한국병원을 방문해 심혈관센터를 둘러보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4.3.26/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26일 충북 청주시 한국병원을 방문해 현장 의료진과 간담회룰 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4.3.26/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26일 충북 청주시 한국병원을 방문해 현장 의료진과 간담회룰 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4.3.26/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26일 충북 청주시 한국병원을 방문해 현장 의료진과 간담회를 진행한 후 환송 나온 의료진을 격려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4.3.26/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26일 충북 청주시 한국병원을 방문해 현장 의료진과 간담회를 진행한 후 환송 나온 의료진을 격려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4.3.26/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