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김호중, 팝페라 거장 안드레아 보첼리 30돌 콘서트 참여…에드 시런과 어깨 나란히

[편집자주]

생각엔터테인먼트 제공
생각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김호중이 세계적인 팝페라 가수 안드레아 보첼리(Andrea Bocelli) 30주년 기념 콘서트에 참가한다.

1일 생각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김호중은 오는 7월 21일 이탈리아에서 개최되는 안드레아 보첼리 30주년 기념 콘서트 무대에 오른다. 1884년 조·이 수호통상조약에서 시작한 한국과 이탈리아가 올해로 수교 140주년을 맞은 가운데, 이날 김호중은 안드레아 보첼리와 함께 이를 기념하기 위해 축하 공연을 할 예정이다.

콘서트에는 에드 시런(Ed Sheeran), 레이디 가가(Lady Gaga), 스팅(Sting), 두아 리파(Dua Lipa) 등 팝스타는 물론 플라시도 도밍고(Placido Domingo), 호세 카레라스(Jose Carreras) 등 성악가, 피아니스트 랑랑(Lang Lang) 등 세계적인 스타들이 함께한다.

이처럼 세계적인 셀럽은 물론 왕족, 지도자 등 국제 유명 인사들이 행사에 참여한다. 이들과 함께 어깨를 나란히 한다는 점에서 김호중의 남다른 위상을 실감케 한다.

김호중은 오는 4일 정규 2집 '세상(A LIFE)' 발매를 앞두고 있으며, 오는 20일부터 6월 2일까지 '트바로티 클래식 아레나 투어 2024'를 개최를 예정하고 있다. 또한 5월 23일부터 25일까지는 세계 최정상 오케스트라 멤버들의 연합 공연인 '월드 유니온 오케스트라 슈퍼클래식 김호중&아이다 가리풀리나' 무대에 오른다.

여기에 안드레아 보첼리 30주년 기념 콘서트까지 참여하면서, 누구보다 눈부실 2024년 김호중의 활약상에 대해 벌써부터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