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손연재, 사랑스런 아들 안고 미소 "피곤하지만 행복" [N샷]

[편집자주]

사진=손연재 SNS 캡처
사진=손연재 SNS 캡처
전 체조선수 손연재가 육아 중인 근황을 공개했다.

손연재는 13일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계정에 "피곤하지만 이렇게까지 행복할 수 있다고?"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지난 2월 태어난 아들을 품에 안고 있는 손연재의 모습이 담겼다. 그는 순백의 원피스를 입고 아들을 안은 채 카메라를 향해 미소 짓고 있다. 

한편 국가대표 리듬체조 선수로 활약하던 손연재는 은퇴 후 리듬체조 스튜디오를 운영하며 후배들을 양성하고 있다. 그는 9세 연상의 금융인과 지난 2022년 8월 결혼해 올해 2월 아들을 품에 안았다. 현재 SNS를 통해 육아 중인 일상을 공개하며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