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국내 개발 37번째 신약 '자큐보' 허가…위식도역류질환 치료제

식약처 "환자 의약품 선택의 폭 확대에 도움"

[편집자주]

식품의약품안전처 전경(식품의약품안전처 제공) © News1 강승지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 전경(식품의약품안전처 제공) © News1 강승지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온코닉테라퓨틱스의 미란성 위식도역류질환 치료제 '자큐보정20밀리그램'(성분명 자스타프라잔시트르산염)을 국내에서 개발한 37번째 신약으로 허가했다고 24일 밝혔다.

미란성 위식도역류질환은 이른바 '역류성 식도염'으로 위 속의 음식물과 위산 등이 식도로 역류해 불편한 증상을 유발한다.

이 약은 위벽 세포 내 위산 분비 펌프의 칼륨 이온 결합을 방해해 위산 분비를 억제한다.

식약처는 "미란성 위식도역류질환 환자가 의약품 선택의 폭을 확대하는 데 도움을 줄 것"이라고 전망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