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호반그룹 임직원, 서울대공원서 환경개선 봉사활동

야행동물관 노후 외벽 보수

[편집자주]

호반그룹 임직원봉사단이 27일 서울대공원 봉사활동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호반그룹 제공)
호반그룹 임직원봉사단이 27일 서울대공원 봉사활동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호반그룹 제공)

호반그룹은 임직원 봉사단 '호반사랑나눔이'가 가족과 함께 서울대공원 동물원을 찾아 환경개선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28일 밝혔다.

지난 27일 진행된 봉사활동에는 호반건설, 대한전선, 서울신문 등 호반그룹 임직원 가족 160여 명이 참여했다.

호반사랑나눔이는 야행동물관의 노후한 외벽을 보수하고 벽화 그리기 봉사활동을 했다. 벽화는 ‘땅 밑 세상’을 주제로 그렸는데 지하에서 주로 생활하는 '네이키드몰렛'(Naked mole rat)의 서식지를 보호하자는 의미를 담았다.

또 초원에서 서식하는 아메리카들소를 위해 대동물관 울타리 내 620㎡ 면적(약 190평)에 잔디를 새로 심었다.

호반그룹은 봉사활동에 참여한 임직원 가족에게 서울랜드 이용권, 캐리커처 및 버블공연 이벤트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원하기도 했다.

한편 호반건설과 호반사랑나눔이는 지난 2014년 서울대공원과 '1사(社) 1사(舍)' 협약을 맺고 동물복지와 자연보전에 함께 노력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낙타사 외벽을 보수했고 잔디와 나무를 심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