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순천만국가정원, 집 앞마당처럼…'순천그랜드파크자이' 6월 분양

전용 84~206㎡ 중대형 타입 997가구

[편집자주]

순천그랜드파크자이 투시도(GS건설).
순천그랜드파크자이 투시도(GS건설).

전라남도 순천에 첫 자이(Xi) 아파드가 들어선다.

지에스건설(006360)은 전남 순천시 풍덕동에 '순천그랜드파크자이'를 6월 분양할 예정이라고 8일 밝혔다.

이 아파트는 지하 2층~지상 최고 29층 9개 동 전용 84~206㎡, 총 997가구로 구성된다. △84㎡ A 445가구 △84㎡ B 136가구 △102㎡ 86가구 △110㎡ 106가구 △115㎡ 58가구 △130㎡ A 110가구 △130㎡ B 54가구 △206㎡ 2가구 등 여유로운 생활이 가능한 중대형 타입이다.

순천그랜드파크자이는 순천만국가정원이 단지 인근에 있어 순천만국가정원을 내 집 앞마당처럼 이용할 수 있다.

국가에서 조성하고 운영하는 대한민국 1호 국가 정원인 순천만국가정원은 92만6992㎡(약 28만평) 규모로 서울숲 면적의 약 2배에 달한다.

순천만국가정원과 이어지는 순천 광장문화의 핵심인 오천그린광장도 단지 앞에 위치해 쉽게 이용할 수 있다.

단지가 들어서는 순천풍덕지구는 단독주택 부지(계획)와 상업시설(계획) 등이 어우러져 신도시를 축소해 놓은 듯한 인프라를 갖출 예정이다. 순천그랜드파크자이는 순천풍덕지구 개발을 본격화를 알리는 첫 분양 아파트다.

KTX·SRT 순천역은 차량으로 10분 거리에 위치하고 순천IC, 동순천IC 등이 인접해 광역 교통망도 잘 갖췄다.

단지 내 입주민 편의를 위한 커뮤니티센터 '클럽 자이안'에는 순천 최초로 스카이라운지가 조성돼 순천만국가정원 경관을 파노라마 뷰로 감상할 수 있다.

GS건설 분양 관계자는 "순천만국가정원 일대에 들어서는 아파트 단지를 기다려온 수요자분들이 분양 전부터 관심이 높다"며 "입주민분들의 만족도를 높일 수 있도록 특화설계 및 시스템을 적용하고, 다채로운 커뮤니티시설까지 마련하는 등 상품성이 우수한 아파트로 조성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