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경북 울릉공항 건설현장서 작업자 1명 사망, 토사 무너져 매몰

[편집자주]

© News1 장수영
© News1 장수영

경북 울릉공항 건설현장에서 토사가 밀려내려와 작업자 1명이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8일 고용노동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1분께 경북 울릉군 울릉공항 건설현장에서 하청 직원 1960년생 남성 1명이 사망했다. 굴착기로 경사지 굴착작업 중 토사가 무너져 매몰된 것으로 알려진다.

포항지청 산재과와 대구청 수사과는 즉시 사고조사 착수 및 작업중지 등의 조처를 내렸다.

고용부는 중대재해 처벌 등에 관한 법률 및 산업안전보건법 위반 여부 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