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국표원, 시스템반도체 등 첨단산업 분야 시험인증 사업 추진

첨단산업·탄소중립 분야 7개 유망시험서비스 개발 시동

[편집자주]

 
 

국가기술표준원은 시스템 반도체, 해양 생분해성 소재·부품 등 첨단산업 분야 기업들이 수출 시 필요한 시험인증을 국내 시험인증기관으로부터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하는 '유망시험서비스 개발' 사업을 6월부터 추진한다고 9일 밝혔다.

올해 '유망시험서비스 개발' 사업은 국내 첨단산업의 기술 역량을 확보하고 기업의 해외시장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시스템 반도체의 온칩(on-chip) IC 기반으로 한 전자기적합성 시험인증, 무인항공기 전기에너지시스템의 안전 및 성능 시험인증, 해양 생분해성 소재·부품의 붕괴성 및 독성 안전성 시험인증 등 첨단산업과 탄소중립 분야 총 7개 과제를 공고한다.

국표원은 10일부터 국가기술표준원과 한국산업기술기획평가원에 지원 과제를 공고 후, 6월 10일까지 사업 신청을 받고 6월 중 주관기관을 선정할 예정이다.

박재영 적합성정책국장은 "이번 유망시험서비스 개발사업을 통해 첨단산업, 탄소중립 등 유망 산업 분야의 기업들이 국내에서 시험인증을 받음으로써 시험 비용을 절감하고 인증 기간도 단축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앞으로도 관련 산업의 기술 경쟁력 강화와 수출 확대를 위해 지속적인 시험인증 산업 기반을 조성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