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무역위-KBSI, 공정무역질서 확립에 맞손…산업재산권 보호

13일 오창연구센터서 MOU 체결

[편집자주]

© News1 장수영
© News1 장수영

산업통상자원부 무역위원회와 한국기초과학지원연구원(KBSI)은 13일 KBSI 오창연구센터에서 '산업재산권 보호와 공정무역질서 확립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업무협약은 최근 바이오·의약품, 신소재, 배터리 등 첨단기술분야의 불공정무역행위에 대한 신속한 구제를 추진하기 위해 마련됐다. 협약에 따라 불공정무역행위 조사의 전문성과 신뢰성 제고를 위해 무역위는 분석에 필요한 정보를 공유하고, KBSI는 신속한 시료 분석·결과를 제공한다.

또 조사에 필요한 연구 전문인력의 기술적 자문, 지식재산 보호를 위한 교육·세미나 등 다양한 분야에서 적극 협력할 계획이다.

KBSI는 국내 최대 분석과학분야 정부출연 전문연구기관으로서 세계적인 수준의 연구를 선도하는 것은 물론, 무역위에 전문적이고, 공인된 분석 결과를 제공해 특허권 침해여부 판정을 지원하고 있다.
    
천영길 무역위 상임위원은 "앞으로 첨단기술분야에 대한 특허 분쟁이 심화되면서 공정하고 정밀한 분석은 필수적"이라며 "기술 기업의 보호와 공정무역 확립을 위해 전문 연구기관과의 업무협력은 객관적인 증거기반의 불공정무역행위 판정의 속도와 공신력을 대폭 향상시키는 한편, 관련 특허심판·소송 등 분쟁 절차에 큰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양성광 KBSI 원장은 "미·중 기술패권 경쟁을 계기로 국가와 기업 간 산업기술 탈취로 인한 피해가 증가하는 추세에서 국가안보 차원의 기술보호를 위해 관계부처 및 연구기관 간 유기적인 협력이 더욱 중요해졌다"며 "이번 업무협약으로 KBSI의 최첨단 연구시설·장비와 분석기술 역량을 바탕으로 신속한 분석과 신뢰도 높은 정보를 제공함으로써 산업기술 유출 방지에 기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