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코레일, 중소기업 위해 '선금보증 수수료' 총 3억원 특별지원

보증보험증권 발급수수료 소기업 75%까지 지원

[편집자주]

코레일 사옥.(한국철도공사 제공)
코레일 사옥.(한국철도공사 제공)

한국철도공사(코레일)가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을 위해 계약 수수료 중 '선금보증수수료'에 대해 총 3억 원을 특별 지원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조치는 재정을 조기집행해 협력사의 경영 부담을 덜어주기 위함이다. 협력업체가 계약 선금지급 신청 시 발행하는 보증보험증권 발급수수료를 소기업은 75%, 중기업은 50%까지 지원한다.

현재 코레일은 물품 및 공사·용역 등 계약을 체결한 업체에 계약금액의 최대 80%까지 선금을 지급하고 있으며 이번 조치로 선금 지급 신청 시 소요되는 추가 비용도 업체당 최대 500만 원 경감하게 된다.

지원대상은 코레일에 선금신청 및 지원을 받은 중소기업이며 신청방법 등 자세한 내용은 코레일 기업 홈페이지 또는 전자조달시스템 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박영숙 코레일 재무경영실장은 "기존 지원책을 위한 수수료마저 부담되는 협력사를 위한 추가적 지원방안을 마련했다"며 "경영난을 겪는 중소기업에 실질적 도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