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방통위, OTT가 방송시장에 미치는 영향 분석

올해 방송시장경쟁상황평가 기본계획 확정

[편집자주]

© News1 김지영 디자이너
© News1 김지영 디자이너

방송통신위원회가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광고 기반 무료 스트리밍 텔레비전 서비스(FAST) 등이 기존 방송시장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한다.

방통위는 14일 제24차 회의를 열고 이같은 내용의 '2024년도 방송시장경쟁상황평가 기본계획'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방송시장을 유료방송시장, 방송채널거래시장, 방송프로그램시장 등으로 구분하는 단위시장 획정 작업을 실시한다.

이후 단위시장별 경쟁상황을 분석·평가해 경쟁상황 변화에 따른 정책적 시사점을 도출할 예정이다.

특히 OTT를 포함하는 시장 획정 방안을 검토하고 OTT 관련 분석결과는 별도로 사전에 공개해 방송정책에 시의성 있게 활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또 넷플릭스, 티빙 등 OTT의 광고요금제 도입과 FAST 등 디지털 미디어의 광고 확대가 방송광고시장에 미치는 영향도 분석할 예정이다.

방통위 관계자는 "단위시장 획정, 평가지표 구성, 자료 수집 및 측정, 분석·평가 등을 진행한 후, 경평위 심의와 방통위 보고를 거쳐 내년 3월에 결과를 발표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