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신한은행, 주거위기청년 지원사업에 10억원 후원

[편집자주]

14일 서울시 종로구 소재 아름다운재단 1층 대회의실에서 진행한 주거위기청년 지원사업 기부금 전달식에서 신한은행 김기흥 경영지원그룹장(오른쪽)과 아름다운재단 한찬희 이사장이 기부금 전달식 이후 기념 촬영하는 모습./사진제공=신한은행  
14일 서울시 종로구 소재 아름다운재단 1층 대회의실에서 진행한 주거위기청년 지원사업 기부금 전달식에서 신한은행 김기흥 경영지원그룹장(오른쪽)과 아름다운재단 한찬희 이사장이 기부금 전달식 이후 기념 촬영하는 모습./사진제공=신한은행  

신한은행은 서울 아름다운재단 본사에서 주거위기청년 지원사업을 위한 기부금 전달식을 진행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기부금 전달식은 부모돌봄 부재, 가정폭력 등으로 인해 자립 기반을 갖추기 힘든 청년들이 주거 위기로 내몰리는 사회적 이슈를 해결하는 데 도움이 되고자 마련됐다.

신한은행이 이날 전달한 기부금은 총 10억원이다. 신한은행은 이번 기부금을 활용해 아름다운재단과 함께 주거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청년들에게 안정적 주거마련과 지원기반 확대를 위한 ‘주거위기청년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신한은행은 이 사업을 통해 만 18~34세의 주거 위기 청년들의 사회적 고립감 해소와 자립 안정망 구축을 위한 △임대보증금 △긴급임대료(월세) △환경조성비 및 공과금 등을 지원할 계획이며 청년들의 심리·정서적 안정을 위해 심리치료도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주거 위기 청년들이 이용할 수 있는 거점 공간을 마련하고 △공공기관 주거복지정책 소개 및 연결 △구직활동 지원 △커뮤니티 활동 등 다양한 프로그램도 운영할 예정이다. 이와 더불어 신한은행은 거점 공간에 방문하는 청년들에게 필요한 생필품 키트제작, 가구 및 타일벽화 제작 등 임직원 봉사 활동도 병행할 예정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노숙 위기를 해결하기 위한 복지정책에서 소외되는 청년들을 위해 추진하는 이번 사업이 주거환경 조성, 자립 안전망 구축 등 주거위기청년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디딤돌 역할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