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소비자원, 3M 방음용 귀덮개 자발적 리콜…20~22년 3940개 제품 대상

해외서 일부 제품 균열 확인…소비자원 권고 수용

[편집자주]

(한국소비자원 제공)
(한국소비자원 제공)

한국소비자원은 사용 중 청력 손상 우려가 있는 쓰리엠(3M) 방음용 귀덮개 3개 모델에 대해 자발적 리콜(환불·교환)을 진행하기로 했다고 21일 밝혔다.

해당 제품은 산업현장 등에서 주로 사용되는 방음용 보호구로 산업안전보건법에 따라 안전인증을 받았다. 현재까지 국내 사고 사례는 보고되지 않았으나, 뉴질랜드 등 해외에서 일부 제품에 균열이 발생해 사용자의 청력 손상 우려가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국내 수입·판매사인 한국쓰리엠은 이에 대해 자체적으로 대응 조치를 하고 있었으나 소비자원의 권고를 수용해 공개적인 자발적 리콜을 진행하기로 했다. 이번 리콜 대상 제품은 2020년 3월부터 2022년 9월까지 제조·판매된 3940개다.

소비자원은 해당 제품을 보유한 소비자는 사용을 중단하고, 한국쓰리엠에 유선(02-3771-4234) 또는 홈페이지로 연락해 신속히 조치 받을 것을 당부했다.

상세 리콜정보는 소비자24나 소비자원 홈페이지,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 등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