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한-몽골 경제동반자협정 2차 협상 개시…서비스·투자·환경 등 협상

21일부터 몽골 울란바토르서 진행

[편집자주]

© News1 장수영
© News1 장수영

산업통상자원부는 '한-몽골 경제동반자협정(EPA) 2차 공식협상이 21~23일 몽골 울란바토르에서 열린다고 밝혔다.

EPA는 FTA(자유무역협정)와 같이 관세철폐 등 시장개방 요소를 포함하면서, 상대국과의 공동번영을 목적으로 협력요소를 강조하는 통상협정이다.    

양국 대표단은 상품, 서비스, 투자, 정부조달, 원산지, 지재권, 협력, 환경 등 분야별로 협상을 진행한다.

산업부는 2차 협상에서 분야별 쟁점을 정리하고 입장차 해소 방안을 검토하는 등 협상을 실질적으로 진전시킨다는 방침이다.

한-몽골 EPA 체결 시 우리 상품의 수출 경쟁력 개선과 현지 한류를 활용한 현지 서비스시장 분야 진출 확대가 기대된다. 몽골 또한 중국, 일본 등 주요국에 편중된 경제의존도를 완화하고 교역을 다변화하는 효과가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몽골은 구리, 텅스텐, 우라늄 및 원유 등 광물 및 에너지 자원이 풍부한 세계 10대 자원 부국으로서 우리나라의 공급망 안정성을 강화하기 위한 핵심 파트너로 평가받고 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