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콘서트, 안심하고 즐기세요”…롯데손보, ‘덕밍아웃상해보험’ 출시

콘서트 티켓·포토카드·피규어 등 거래 시 발생하는 사기피해도 보장

[편집자주]

콘서트 굿즈거래도 안심...롯데손해보험 `덕밍아웃상해보험` 출시/사진제공=롯데손해보험
콘서트 굿즈거래도 안심...롯데손해보험 `덕밍아웃상해보험` 출시/사진제공=롯데손해보험

롯데손해보험은 생활밀착형 보험 플랫폼 ‘앨리스’(ALICE™)를 통해 대중음악 공연장 상해와 직거래 시 사기피해 등을 보장하는 ‘VILLAIN 덕밍아웃상해보험’(let:safe 팬덤안심상해보험)을 출시한다고 21일 밝혔다.

덕밍아웃상해보험은 콘서트나 각종 페스티벌, 취미활동을 즐기는 14세에서 70세 사이의 누구나 앨리스에서 가입할 수 있다.

인파가 많은 아이돌 혹은 트로트 가수의 콘서트 현장과 각종 EDM 페스티벌 등에서 발생할 수 있는 △상해후유장해 △골절진단비Ⅱ(치아파절제외) △골절수술비 △깁스치료비 를 담보하고, 높은 공연장 좌석 등으로 인해 발생할 수 있는 무릎인대파열과 연골손상, 관절(무릎·고관절)손상에 대한 수술비도 보장한다.

이와 함께 소위 ‘덕질’로 불리는 팬덤 관련 취미활동 시 발생 가능한 사기피해까지 보장한다. 인터넷 쇼핑몰이나 중고거래 플랫폼 등에서 △콘서트 티켓 △포토카드 △피규어 등을 구매하거나 직거래하다 사기피해를 입었을 경우 최대 50만 원까지 실제 손해만큼 보상한다.

가입 시 보험기간을 ‘1일’ 혹은 ‘1년’으로 선택할 수 있게 해, 고객이 팬심에 따라 필요한 만큼만 보험에 가입할 수도 있다. 성인인 부모가 미성년 자녀 대신 가입할 수 있게 해 실용성을 더했고, 성인끼리는 선물하기 기능을 이용해 ‘팬심’을 나눌 수 있게 했다.

롯데손보 관계자는 “콘서트와 각종 페스티벌이 많아지는 여름을 앞두고 팬 여러분이 안심하고 즐길 수 있도록 전용 보험서비스를 출시하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앨리스에서 꼭 필요한 생활밀착형 보험을 만날 수 있도록 창의적 상품을 지속적으로 내놓겠다”고 밝혔다.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