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행복도시 건설 관계자, 반부패·청렴 실천 '서약식' 개최

행복청장, LH·건설현장 관계자 합동 반부패·청렴 서약

[편집자주]

행복도시 전경.(행복청 제공)
행복도시 전경.(행복청 제공)

행복청은 21일 한국토지주택공사(LH), 행복도시 건설 관계자와 합동으로 반부패·청렴 실천 서약식을 개최하고 현장소장, 감리단장 등을 대상으로 중대재해예방 관련 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서약식에는 행복도시 건설현장 관계자 80여명이 참석하였으며 김형렬청장은 LH 세종특별본부, 롯데건설 등 건설현장 관계자와 함께 행복도시 건설현장 내 부패 ZERO! 청렴 UP!을 위한 청렴 실천 결의를 다졌다.

청렴 서약서는 △금품수수 및 부정청탁 근절 △공정한 직무수행 △건설·안전·보건 관련 법령 준수 등 안전한 행복도시 건설을 위해 모범이 될 것을 다짐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이어 진행된 건설현장 안전관리 역량강화 교육에서는 전혜선 노무사(열린노무법인 대표)가 “중대재해 관련 법령의 이해”를 주제로 건설현장에서의 중대재해처벌법 적용 사례와 처벌 규정 등 현장에서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내용으로 강의하였으며 “위험성 평가 등 현장 밀착형 안전관리를 통하여 현장에서 중대재해를 줄이기 위한 전방위적 노력이 필요하다”라고 강조했다.

김형렬 행복청장은 “이번 청렴 서약식과 역량 강화 교육을 통해 건설현장 관계자 스스로가 안전과 청렴을 마음속 깊이 새기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재해없는 행복도시 건설에 앞장서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앞으로 행복청은 행복도시 건설현장 내 반부패·청렴 문화 확산을 위해 유관기관 합동 부패방지 캠페인, 찾아가는 청렴컨설팅 등을 지속 추진할 계획이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