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유재석, '285억' 부동산 재벌 됐다…논현동 '브라이튼N40' 87억에 매수

신영 하이엔드 아파트 '브라이튼N40' 매수해 등기
논현동에 부동산 자산만 285억원에 달해

[편집자주]

방송인 유재석이 7일 오후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60회 백상예술대상' 레드카펫 행사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4.5.7/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방송인 유재석이 7일 오후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60회 백상예술대상' 레드카펫 행사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4.5.7/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방송인 유재석이 서울 강남구 논현동에 있는 최고급 아파트를 매입했다. 이로써 약 285억원을 들여 업무, 투자, 거주까지 논현동 일대로 모으게 됐다.

22일 대법원 인터넷등기소에 따르면 유재석은 지난해 9월 14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의 '브라이튼 N40' 전용면적 199㎡(60.2평)의 펜트하우스를 86억 6570만 원에 매입했다. 금융기관 대출을 이용했을 경우 표기되는 근저당권 설정 내역이 보이지 않는 점으로 미뤄, 전액 현금으로 집을 사들인 것으로 보인다.

유재석은 이달 2일 소유권 이전을 마무리 지으면서 완전한 내 집을 소유하게 됐다. 등록 주소지도 이곳으로 변경한 것으로 보아 실제 거주하는 것으로 추정된다.

브라이튼 N40은 지하 4층, 지상 5~10층 5개 동, 148가구 규모의 아파트다. 전용면적 84~176㎡ 140가구와 전용 171~248㎡의 펜트하우스 8가구로 구성됐다. 유재석은 이 중 하나의 펜트하우스를 매입했다. 방 5개, 욕실 3개를 갖추고 있으며 넓은 단독 테라스를 이용할 수 있는 게 특징이다.

단지 외곽부터 단지 내부, 세대 내부에 걸친 3중 보안 시스템으로 사생활 보호에도 신경 썼다. 단지 정문 앞에는 GIA 국제학교와 유명 사립초등학교가 있어 교육 환경도 우수하다. 배우 한효주를 비롯한 스포츠 스타 등이 이곳에 거주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브라이튼N40.(신영 제공)
브라이튼N40.(신영 제공)

유재석은 압구정동에 있는 '현대아파트'에 15년 이상 전세살이를 해왔던 것으로 유명하다.

지난해 유재석은 논현동에 위치한 토지면적 298.5㎡(90.3평) 토지와 토지면적 275.2㎡(83.2평) 빌라 건물을 각각 116억 원, 82억 원에 매입한 사실이 알려졌다. 총 198억 원에 달하는 매입 금액을 대출 없이 전액 현금으로 지불했다. 

작년 6월 자신이 3대 주주로 올라서게 된 소속사 안테나의 본사도 논현동에 있다. 투자용의 토지와 빌라에 이어 거주용의 아파트까지 논현동에서 매입하게 됐다. 단기간 집중된 부동산 투자를 통해 직주근접을 실현한 사례가 됐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