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소통포차' 연 김성태 기업은행장, 직원들과 소통 강화

[편집자주]

지난 21일 기업은행 본점 인근 한 맥주집에서 열린‘소통포차’에서 김성태 IBK기업은행장이 참석 직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사진제공=IBK기업은행
지난 21일 기업은행 본점 인근 한 맥주집에서 열린‘소통포차’에서 김성태 IBK기업은행장이 참석 직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사진제공=IBK기업은행

IBK기업은행은 지난 21일 조직 내 건강한 소통을 위해 본점 인근 한 맥줏집에서 김성태 은행장과 40여명의 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CEO와 함께하는 소통포차’를 실시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가정의 달을 맞아 사내 가족, 동호회 회원, 동료 직원 등 다양한 ‘IBK 가족’의 사연을 신청받아 진행됐다.

소통포차에 참석한 한 직원은 “멀게만 느껴졌던 은행장님과 시원한 맥주를 함께하고 이야기를 하면서 친밀감과 유대감을 느낄 수 있어 뜻깊었다”고 말했다.

김성태 행장은 "직원들과 자유로운 분위기에서 마주 앉아 진솔하게 대화를 나눌 수 있어 좋았다"며 "세대와 직급을 넘어 함께 일하는 동료 간에 서로 존중하고 배려하며 행복한 일터를 만들어 나가자"고 말했다.

한편 김 행장은 이날 아침 출근길에 ‘지금만나러갑니다’ 신청 영업점을 깜짝 방문해 직원들을 격려했으며, 지난 3월 직원과 함께하는 ‘토크콘서트’를 개최하는 등 직원들과의 공감소통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