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이한준 LH 사장, 한국생산성학회 'CEO 대상'…"주택공급 확대 총력"

[편집자주]

이한준 한국토지주택공사(LH) 사장(오른쪽)이 지난 24일 '한국생산성학회 춘계 학술대회’에서 '제31회 대한민국 생산성 CEO 대상'을 수상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LH 제공
이한준 한국토지주택공사(LH) 사장(오른쪽)이 지난 24일 '한국생산성학회 춘계 학술대회’에서 '제31회 대한민국 생산성 CEO 대상'을 수상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LH 제공

이한준 한국토지주택공사(LH) 사장이 지난 24일 건국대학교에서 열린 한국생산성학회 춘계 학술대회에서 '제31회 대한민국 생산성 CEO 대상'을 수상했다.

생산성 CEO 대상은 1995년부터 매년 한국생산성학회가 산업 생산성 향상과 기업의 사회적 책임 이행에 공헌한 경영자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LH의 공적 역할 확대와 고품질 주택·도시 조성, 인력·자원의 효율적 운영 등 정책수행 성과 창출 및 공사 위상 제고를 위한 노력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이 사장은 국책연구소·지자체·공기업·대통령직 인수위 등 공공분야 경험을 바탕으로 1기 신도시 재정비, GTX를 통한 생활권 확장, 철도 지하화 등 정부의 국토·교통분야 정책 과제를 선제적으로 제안해 왔다.

지난 2022년 11월 한국토지주택공사 사장으로 부임한 뒤에는 3기 신도시 광역교통시설 조성기간의 단축과 층간소음 저감 기술개발, 탈현장 방식의 OSC공법 확대, 건설현장 불법행위 근절 등 제도개선과 기술혁신을 주도하고 있다.

이한준 사장은 "보다 생산적이고 효율적인 조직으로 거듭나 건설경기 활성화와 주택공급 확대라는 한국토지주택공사 본연의 역할을 차질 없이 완수하는 한편, 국가적 현안 해결에도 총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