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LG유플러스, 실무형 디지털 전환 인재 육성 캠프 운영

[편집자주]

LG유플러스가 증가하는 기업들의 DX(디지털 전환) 요구에 발 맞춰 빅데이터·클라우드 분야 우수 인재 육성을 위한 교육 과정 ‘Why Not SW캠프’를 개설하고 실무형 DX 인재 약 120명을 양성한다. 사진은 ‘Why Not SW캠프’ 모집 공고를 홍보하는 모습..(LG유플러스 제공)
LG유플러스가 증가하는 기업들의 DX(디지털 전환) 요구에 발 맞춰 빅데이터·클라우드 분야 우수 인재 육성을 위한 교육 과정 ‘Why Not SW캠프’를 개설하고 실무형 DX 인재 약 120명을 양성한다. 사진은 ‘Why Not SW캠프’ 모집 공고를 홍보하는 모습..(LG유플러스 제공)

LG유플러스(032640)는 기업들의 디지털 전환(DX) 요구에 발맞춰 빅데이터·클라우드 분야 우수 인재 육성을 위한 교육 과정 '와이 낫(Why Not) SW 캠프'를 개설하고 실무형 DX 인재 약 120명을 양성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교육 과정은 고용노동부와 한국기술교육대학 직업능력심사평가원이 주관하는 훈련 사업인 'K-디지털트레이닝'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Why Not SW 캠프는 지난 17일 발표한 프론트엔드·백엔드 개발자 교육 과정 '유레카(URECA)'에 이은 두 번째 K-디지털트레이닝 프로그램이다.

LG유플러스는 이번 교육 과정을 통해 인공지능(AI), 빅데이터, 클라우드 등 분야에 필요한 인재들의 육성 및 취업을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현대경제연구원, IT 전문교육기관 아이그로스와 협업해 직무 역량과 취업 관련 지식을 높일 수 있도록 커리큘럼을 구성했다.

참가자들은 LG유플러스 현업 개발자들이 참여하는 '직무 교육', 각 분야 전문가를 초빙해 최근 기술 동향을 배우는 '기술 트렌드 특강', 이력서 작성과 면접 팁을 확인할 수 있는 '취업 특강' 등을 수강할 수 있다.

현업에서 진행되는 실제 프로젝트를 경험해 볼 수 있는 개발 경진대회도 개최한다. 교육생들은 LG유플러스가 보유한 오픈 데이터를 기반으로 임직원의 멘토링을 받는다.

해당 교육은 최근 5년 이내 K-디지털 트레이닝 교육 과정 수강 이력이 없고, 국민내일배움카드를 소지하고 있는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