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사이노슈어 루트로닉, 첫 제품 고주파 미용 의료기기 '세르프' 공개

30년 레이저 의료기기 노하우 집약…맞춤형 시술 강점
"신규 브랜드 세르프 활용해 맞춤형 경험 제공 목표"

[편집자주]

사이노슈어 루트로닉이 선보이는 고주파 미용 의료기기 '세르프'(XERF).(사이노슈어 루트로닉 제공)/뉴스1 © News1
사이노슈어 루트로닉이 선보이는 고주파 미용 의료기기 '세르프'(XERF).(사이노슈어 루트로닉 제공)/뉴스1 © News1

사이노슈어 루트로닉은 모노폴라 고주파(RF) 미용 의료기기 '세르프'(XERF)를 신규 출시했다고 27일 밝혔다.

미국의 글로벌 선도 피부미용 의료기기 기업인 사이노슈어가 국내 루트로닉을 인수합병(M&A)한다고 계획을 밝힌 후 처음 내놓는 신제품이다. 세르프는 'eXperience Exponential RF'의 약자로 완전히 다른 틀에서 접근하는 경험적 RF라는 뜻을 담고 있다.

세르프에는 사이노슈어 루트로닉의 30여년간의 레이저 의료기기 연구개발(R&D) 노하우가 집약됐다. 6.78㎒(메가헤르츠)와 2㎒의 두 가지 모노폴라 RF를 탑재했다. 두 가지 모노폴라 RF의 조합으로 3단계 깊이 선택이 가능하다. 피부의 얕은 층부터 깊은 층까지 열에너지를 선택적으로 전달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에너지 레벨을 10가지 단계로 조절할 수 있다. 피부 유형이나 시술 부위 맞춤형으로 시술이 가능한 섬세한 시스템을 구현했다.

필요한 만큼의 에너지와 냉각 효과를 교차 전달할 수 있는 웨이브 핏 펄스(Wave Fit Pulse), 강도에 따라 3단계에 걸쳐 온도를 낮춰주는 ICD 가스 쿨링 시스템도 도입됐다. 마취 없이 시술이 가능하며, 일반적으로 시술 직후에도 바로 일상생활이 가능하다.

사이노슈어 루트로닉은 세르프와 함께 쓰는 일회용 소모품으로 '세르프 이펙터'(XERF EFECTOR)를 선보인다. 세르프 이펙터에는 특허를 출원한 스파이더 패턴이 적용됐다. 이펙터의 표면 온도를 실시간 모니터링해 과도한 온도 상승을 방지하는 기능이 반영됐다.

세르프 이펙터는 4가지 다양한 크기로 시술 부위에 따른 정교한 선택이 가능하다. 회사는 이 중에서도 가장 널리 쓰일 수 있는 '세르프 이펙터 60'과 '세르프 이펙터 40'을 먼저 출시했다.

세르프 이펙터 60은 넓고 두꺼운 부위를, 세르프 이펙터 40은 전체 부위를 주로 커버한다. 세르프 이펙터 60은 대형 크기로 동일한 면적에서의 시술 속도를 빠르게 해 시술 시간 감소를 기대할 수 있다.

사이노슈어 루트로닉 관계자는 "세르프는 빠르고 효과적인 고주파 시술을 기대하는 분께 적절한 솔루션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세르프를 통해 고차원적 맞춤형 고객 경험을 제공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사이노슈어 루트로닉은 지난 4월 사이노슈어와 루트로닉의 M&A 절차 돌입을 알리며 공개한 사명이다. 두 회사는 30여년 간 우수한 레이저 의료기기를 전 세계에 선보여왔다. 향후 각 사가 보유한 유무형 자산을 통합 활용해 더욱 우수한 제품과 전문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는 계획이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