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중립금리 어디로?"…한은 2024 BOK 국제콘퍼런스 개최

30~31일…해외 중앙은행 총재·사전트 교수 등 참석

[편집자주]

(한은 제공)
(한은 제공)

한국은행이 중립금리를 주제로 오는 30일부터 이틀간 '2024 BOK 국제콘퍼런스'를 개최한다.

한은은 30~31일 이틀간 '중립금리의 변화와 세계 경제에 대한 함의(The Evolution of the Natural Interest Rate and Its Implications for the Global Economy)'를 주제로 콘퍼런스를 개최한다고 28일 밝혔다.

개회에서는 토머스 조던 스위스 중앙은행 총재가 통화정책 기준점(reference point)으로서 중립금리가 갖는 의미에 대해 기조연설을 한다.

이후 이창용 한은 총재와 같이 중립금리를 포함한 다양한 정책 이슈를 논의하는 2인 정책 대담을 가질 예정이다.

이밖에 페터 카지미르 슬로바키아 중앙은행 총재, 난달랄 위라싱게 스리랑카 중앙은행 총재, 엘리 레몰로나 필리핀 중앙은행 총재 등 여러 고위 인사가 참여한다.

토머스 사전트 뉴욕대 교수, 에릭 리퍼 버지니아대 교수, 마커스 브루너마이어 프린스턴대 교수, 카를로스 비아나 두 카르발류 PUC-Rio대 교수 등의 해외 저명 학자도 참석한다.

국내 인사로는 박웅용 서울대 교수(1세션 토론), 김윤정 서강대 교수(3세션 사회), 연세대 최상엽 교수(3세션 토론), 신관호 고려대 교수(4세션 사회)가 참여한다.

한은에서는 장용성 금융통화위원(패널토론), 이재원 경제연구원장(Fireside Chat Panel 사회), 도경탁 과장(특별세션 발표) 등이 참석할 계획이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