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제2기 조아제약배 루키바둑 영웅전 개막…우승상금 1000만 원

한국기원 대회장서 개막식 진행…"미래 바둑 스타 경연장"
한국기원 소속 프로기사 46명 등 총 54명 참가

[편집자주]

한국기원에서 제2기 조아제약배 루키바둑 영웅전 개막식이 진행되고 있다.(조아제약 제공)/뉴스1 © News1
한국기원에서 제2기 조아제약배 루키바둑 영웅전 개막식이 진행되고 있다.(조아제약 제공)/뉴스1 © News1

조아제약은 지난 28일 한국기원 대회장에서 '제2기 조아제약배 루키바둑 영웅전' 개막식을 진행했다고 29일 밝혔다.

개막식에는 조성배 조아제약 대표이사를 비롯해 송현창 조아제약 전무, 양재호 한국기원 사무총장, 한종진 한국프로기사협회장, 바둑 국가대표팀 홍민표 감독과 이영구 코치 등이 참석했다.

조성배 대표이사는 인사말을 통해 "루키바둑 영웅전은 명실상부한 미래 바둑 스타의 경연장으로 자리매김했다"면서 "젊은 기사들의 꿈의 무대라는 명성에 걸맞은 명승부를 펼쳐주시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홍민표 국가대표팀 감독은 "이 자리에 있는 선수들이 한국 바둑계 미래이자 희망이다. 루키바둑 영웅전을 통해 많이 성장해서 뜻깊은 결과를 얻길 바란다"고 격려했다.

제2기 조아제약배 루키바둑 영웅전은 한국기원 소속 2005년 이후 출생한 프로기사 46명과 아마추어 선수 8명 등 54명이 참가해 본선 진출자 8명을 가린다. 전기대회 우승자도 예선부터 출전해 다른 출전자들과 동등한 조건으로 대회에 참가한다.

스미레 3단(일본 국적)은 "배운다는 자세로 대국마다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우진 9단은 "루키바둑 영웅전 참가 자격이 주어지는 마지막 해인 만큼, 유종의 미를 거두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조아제약이 후원하고 한국기원이 주최·주관하는 루키바둑 영웅전의 우승 상금은 1000만 원, 준우승 상금은 400만 원이다. 제한시간은 시간누적방식(피셔방식)으로 각자 20분에 추가시간 20초가 주어진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