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한미일 산업장관 회의, 내달 26일 개최 예정 -日언론(상보)

미국 워싱턴에서 개최…7월 정상회담 앞두고 반도체·공급망 강화 논의

[편집자주]

© News1 김초희 디자이너
© News1 김초희 디자이너

한국·미국·일본 3국이 내달 26일, 미국 워싱턴에서 산업장관회의를 여는 방안을 최종 조율 중이라고 FNN이 29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안덕근 한국 산업통장사원부 장관과 지나 러몬도 미국 상무장관, 사이토 겐 경제산업상은 7월로 예정된 한미일 정상회의에 앞서 반도체 등 공급망 강화 등에 대해 의견을 조율할 전망이다.

한미일 정상회담은 2023년 새로운 산업·상무장관회의를 마련해 매년 개최하기로 합의한 바 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