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삼진제약, 생리식염수 '세비안' 패키지 리뉴얼 출시

일회용 포장으로 코·눈·렌즈 등 세척…다용도 활용 가능
"시인성 높이고 무보존제 의약품 깨끗한 이미지 강화"

[편집자주]

삼진제약이 생리식염수 '세비안'을 리뉴얼 출시했다.(삼진제약 제공)/뉴스1 © News1
삼진제약이 생리식염수 '세비안'을 리뉴얼 출시했다.(삼진제약 제공)/뉴스1 © News1

삼진제약은 무보존제 멸균 생리식염수 '세비안' 관류제의 패키지를 리뉴얼해 출시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세비안 패키지 리뉴얼은 보다 간결한 서체를 적용해 질환별 적응증을 쉽게 이해하고 사용할 수 있게 변경했다. 또한 무균시설 생산, 무보존제 의약품 특성을 강조하기 위해 패키지 전면을 깨끗한 색상과 이미지를 차용해 재단장했다.

삼진제약 세비안은 코, 눈, 상처 부위 세정과 렌즈 세척, 피부관리에 사용하는 멸균생리식염수다. 의료 목적의 관류용 생리식염수를 다용도로 쓸 수 있게 소포장 출시한 일반의약품이다. 순도, 무균시험 등 5가지 관류용 검사를 마쳐 안전하게 관리된다. 다양한 점막 부위의 세척과 일상생활의 위생을 위해 사용할 수 있다.

생리식염수로 코를 세척하게 되면 비강 내 점액, 알레르겐 등 각종 염증 매개 물질을 제거할 수 있다. 비염 증상을 감소시키며 점액섬모기능을 향상해 바이러스와 세균의 침투를 줄일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눈에 자주 착용하는 렌즈는 올바른 세척이 되지 않을 경우 이물감, 시력감소, 충혈 등의 부작용이 생길 수 있으므로 보습액을 쓰기 전후, 멸균생리식염수로 세척하는 과정이 필요하다.

마스크 착용으로 인한 접촉 피부염과 아토피 피부염, 습진 등의 피부질환에도 세비안을 사용할 수 있다. SNS를 통해 셀프 피부관리법으로 인기를 끈 식염수팩은 멸균생리식염수를 적신 깨끗한 거즈를 피부 위에 올려둠으로써 트러블 및 피부 건조를 완화하는 데 사용돼 화제가 된 바 있다.

무보존제 멸균 생리식염수는 24시간이 지나면 박테리아 등 균이 최대치로 번식하므로 개봉 후 전량 사용해야 하고 남은 것은 폐기해야 하는 특징이 있다. 대용량 생리식염수는 사용에 주의가 필요하다.

삼진제약 세비안은 세균 번식의 위험을 줄이기 위해 20㎖ 분량의 소포장으로 출시됐다. 말랑말랑한 고밀도 폴리에틸렌 포장으로 사용하기 불편한 딱딱한 폴리프로필렌 포장의 생리식염수 제품보다 편리한 특장점이 있다.

삼진제약 컨슈머헬스본부 관계자는 "환절기나 여름철 물놀이 후 등, 코와 눈의 세척이나 상처가 났을 때의 오염물질 세척에 필수적"이라면서 "삼진제약 세비안은 오염의 위험이 적은 일회용 멸균생리식염수로 내 몸을 지키는 위생관리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