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이커머스 대표사 모여 '국내 中企 진출 전략' 머리 맞댄다

중기부-중진공, 제7회 2024 글로벌 이커머스 포럼 개최

[편집자주]

글로벌 이커머스 포럼 포스터 이미지 (중진공 제공)
글로벌 이커머스 포럼 포스터 이미지 (중진공 제공)

중소벤처기업부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은 31일 서울 동대문 디자인 센터 아트홀 2관에서 '제7회 2024년 글로벌 이커머스 포럼'을 개최한다.

글로벌 이커머스 포럼은 중소·벤처기업의 글로벌 이커머스 시장 진출을 촉진하기 위해 진행하는 행사다.

전자상거래수출시장진출사업의 수행기관인 한진의 조현민 사장과 전항일 지마켓 대표이사, 구자현 이베이재팬 대표이사, 이재석 카페24 대표이사, 권윤아 쇼피코리아 지사장 등이 참석했다.

글로벌 이커머스 시장 진출에 관심이 있는 중소·벤처기업 400여 개사가 현장 참석과 유튜브 온라인을 통해 참석했다.

준 부(June Boo) 링크드인 총괄디렉터의 기조연설 ‘디지털 전환과 이커머스의 미래’를 시작으로 ‘2024 글로벌 이커머스 지형 변화’ 및 ‘국내 중소기업의 이커머스 진출 전략’ 등에 대한 내용으로 강연했다.

이후에는 한진, 지마켓, 이베이재팬, 카페24, 아마존코리아 등 온라인수출 전문기업 관계자가 참여하는 상담회를 마련해 중소벤처기업에 글로벌 플랫폼 입점, 자사 쇼핑몰 제작, 물류 관련 애로 해소를 위한 일대일 상담과 솔루션을 제공했다.

강석진 중진공 이사장은 “중소벤처기업에게 ‘이커머스’는 접근하기 가장 쉬운 글로벌 진출 방법 중 하나”라며 “중진공은 중소벤처기업의 글로벌 이커머스 시장 진출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