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디지털 기반 지속가능 가치 창출"…롯데카드, '지속가능경영보고서' 발간

2개년 ESG 성과 및 지속가능 성장 비전 담아
"사회적가치 창출하고 고객에 긍정적 영향 발휘"

[편집자주]

롯데카드는 '2024 지속가능경영보고서'를 발간했다고 밝혔다.(롯데카드 제공)
롯데카드는 '2024 지속가능경영보고서'를 발간했다고 밝혔다.(롯데카드 제공)

롯데카드는 그간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성과와 지속 가능한 성장을 추구하는 비전을 담은 '2024 지속가능경영보고서'를 발간했다고 31일 밝혔다.

롯데카드는 ESG 경영에 대한 의지를 대내외적으로 알리고 고객, 임직원, 협력업체, 지역사회, 주주 등 다양한 이해관계자들에게 ESG 경영 활동과 성과, 향후 계획 등을 투명하게 공개하기 위해 이번 지속가능경영보고서를 펴냈다.

먼저 환경(Environment) 및 사회(Social) 측면에서 롯데카드는 디지털을 기반으로 고객과 제품을 연결하는 카드사의 본업과 연계된 ESG 활동을 추진하는 데 집중하고 있다. 특히 상품 경쟁력이 있지만 제품을 홍보할 수 있는 경로와 예산이 부족한 크리에이터들을 지원하는 '띵크어스(THINK US & EARTH) 캠페인'을 중심으로 ESG 활동을 펼치고 있다.

롯데카드 데이터 분석 노하우와 디지털 역량을 기반으로 크리에이터들에게 홍보 채널과 브랜딩을 지원하고, 디지로카앱 커머스 플랫폼 '띵샵'을 통해 고객에게 상품을 소개해 판로확대 지원 및 가치소비 확산에 기여하고 있다.

지난해부터는 띵크어스 캠페인의 일환으로 ESG 경영을 실천하는 사회적 기업을 발굴해 지원하는 '띵크어스 파트너스'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지난 4월에는 서울특별시와 협력해 '지역 연계형 청년 창업 및 지역 상생 ESG 활성화 업무협약'도 체결한 바 있다.

띵크어스 외에도 본업과 연계한 다양한 디지털 기반의 ESG 활동을 진행 중이다. 지역 상권 활성화를 위해 고객 주변 착한가격업소 및 선호 가맹점 혜택과 정보를 지도로 한눈에 보여주는 '내 주변' 서비스를 지난해 말 디지로카앱에 오픈했다. 소상공인을 위한 점포경영관리 무료 지원 플랫폼인 개인사업자 플랫폼 '셀리'(Selly)도 운영 중이다.

지배구조(Governance) 측면에서는 지난 지난해 5월 이사회 내에 ESG 위원회를 설치해 투명하고 책임감 있는 ESG 경영 기틀을 마련했다. ESG 위원회를 통해 환경·사회·지배구조 측면 리스크 및 기회를 관리하고 ESG 경영전략에 따른 추진 성과를 모니터링해 지속가능경영 내재화를 추진해 나가고 있다. 지난해에는 지배구조 신뢰 확보를 위한 그간의 노력을 인정받아 한국ESG기준원이 실시하는 지난해 ESG 평가에서 금융사 지배구조 부문 A등급을 달성하는 성과도 거뒀다.

조좌진 롯데카드 대표이사는 지속가능경영보고서 내 CEO 메시지를 통해 "ESG를 단순히 규제나 의무로만 보지 않고, 새로운 도약의 기회로 삼고자 한다"며 "앞으로도 일시적이고 표면적인 이벤트가 아닌 진정성 있는 ESG를 지향하고, 디지털을 기반으로 본업과 연계한 활동을 통해 지속 가능한 가치를 창출하겠다"고 말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