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상생 쇼핑타운' 찾은 오영주 "대기업-소상공인 동반성장 모델 확산"

여주 프리미엄 빌리지 개장…지역상인-신세계사이먼 협업

[편집자주]

오영주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중소벤처기업부 제공)/뉴스1
오영주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중소벤처기업부 제공)/뉴스1

오영주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31일 경기 여주시 상생타운 '여주 프리미엄 빌리지' 오프닝 행사에서 "대기업과 중소상공인의 동반성장 모델을 확산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여주 프리미엄 빌리지는 노후화된 375아웃렛 상점가를 대기업인 신세계사이먼과 협업해 MZ세대를 겨냥한 젊은 감각의 상점가로 리브랜딩한 쇼핑타운이다.

이재권 상인회장은 "한때 공실률이 증가하는 등 어려움을 겪기도 했지만 2015년부터 대기업과 지역상인조합이 함께 진행해 온 자발적 상생 프로젝트가 결실을 맺은 첫 상생 쇼핑타운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고 설명했다.

오 장관은 "여주 프리미엄 빌리지는 대기업과 소상공인, 지역사회가 협업해 일궈 낸 지속가능한 상생형 모델로 대기업과 중소상공인이 함께 성장하는 파트너로서 상호 인정하는 사례로 평가한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앞으로도 이와 같은 상호 윈윈(Win-Win)형 동반성장 모델 발굴 및 확산을 보다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