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산업부가 인증한 삼성전자 신기술은 '이것'

공기청정기 필터 '하이브리드 방식 전기 집진 기술'로 '신기술 인증' 획득

[편집자주]

지난 30일 서울 서초구 한국산업기술진흥협회 명예의 전당에서 삼성전자 청정연구센터 이기섭 센터장(왼쪽), 삼성전자 청정연구센터 노형수 프로(오른쪽)가 '신기술 인증서'를 받은 모습.(삼성전자 제공)
지난 30일 서울 서초구 한국산업기술진흥협회 명예의 전당에서 삼성전자 청정연구센터 이기섭 센터장(왼쪽), 삼성전자 청정연구센터 노형수 프로(오른쪽)가 '신기술 인증서'를 받은 모습.(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005930)는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에서 공기청정기 필터 기술로 '신기술 인증'(NET·New Excellent Technology)'을 획득했다고 31일 밝혔다.

신기술 인증은 국내에서 최초로 개발된 기술이나 기존 기술을 혁신적으로 개선한 경우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산업기술진흥협회가 그 혁신성과 우수성을 인증해 주는 제도다.

삼성전자는 지난 3월 출시한 공기청정기 신제품 '비스포크 큐브 에어 인피니트 라인'에 물로 씻어 재사용할 수 있는 '워셔블 살균 집진 필터'를 새롭게 탑재했고 이 필터에 적용된 '하이브리드 방식 전기 집진 기술'로 이번 인증을 받았다.

해당 기술은 공기청정기 내부에만 고농도 이온을 발생시켜 미세먼지와 세균 등을 효과적으로 포집하면서도 외부로 방출되는 이온과 오존 발생을 최소화하는 것이 특징이다.

성능도 △초미세먼지 99.999% 이상 제거 △포집균과 바이러스 99% 이상 살균 △오존 발생량 0.01ppm 이하로 관리 등 우수하다. 특히 필터를 주기적으로 교체하지 않고 물로 세척해 재사용해도 유지된다.

비스포크 큐브 에어 인피니트 라인은 '광분해 탈취 필터'를 탑재해 기존 활성탄 방식 대신 광촉매와 자외선(UV)으로 냄새 물질을 흡착∙분해해 효율적으로 제거하는 것이 장점이다.

이 제품은 신기술 인증 외에도 지난 2월 한국 오존자외선협회의 'PA(Pure Air) 인증'을 획득하며 부유 세균·바이러스 저감 성능을 인정받았다.

이 외에도 실내외 공기질을 분석해 공기질이 나빠질 것으로 예측되면 미리 실내 공기를 정화해 주는 '맞춤 청정 AI+' 기능으로 한국표준협회 'AI+ 인증'을 받았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