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속보]아워홈 경영권 분쟁, 오빠 구본성 승리…신임 사내이사로 아들 선임

[편집자주]

뉴스1 속보
뉴스1 속보

아워홈은 31일 열린 임시 주주총회에서 신임 사내이사로 구본성 전 부회장의 아들 구재모 씨가 선임됐다고 밝혔다.

반면 황광일 전 중국남경법인장의 사내이사 선임건, 기타비상무이사로 구 전 부회장 본인의 선임 건은 부결됐다.

구지은 부회장이 제기한 자사주 매입 안건도 부결됐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