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1일 서울퀴어문화축제 등 도심 곳곳 대규모 집회…"교통 혼잡 예상"

세종대로, 남대문로 일대 교통정체 예상…미리 정보 확인해야

[편집자주]

9일 오후 인천시 부평구 부평역 제6회 인천퀴어문화축제 행사장에서 40여개 단체가 모여 깃발 입장을 시작으로 축제의 문을 열고 있다. 2023.9.9/뉴스1 © News1 박아론 기자
9일 오후 인천시 부평구 부평역 제6회 인천퀴어문화축제 행사장에서 40여개 단체가 모여 깃발 입장을 시작으로 축제의 문을 열고 있다. 2023.9.9/뉴스1 © News1 박아론 기자

서울경찰청은 오는 6월 1일 서울 도심에서 서울퀴어문화축제 조직위원회와 축제 반대단체 등의 집회 및 행진이 이어지면서 교통 불편이 예상된다고 31일 밝혔다.

서울퀴어문화축제 조직위는 1일 오후 종각~을지로입구 구간에서 집회를 연 뒤 종로~퇴계로 일대에서 행진하고 다시 종각에서 마무리 공연을 한다고 밝혔다.

동시간대 퀴어축제 반대단체도 서울시의회를 중심으로 세종대로 일대에서 집회한 후 통일로 방향으로 행진한다.

그 밖에도 오후 시간대에 서울역~숭례문에 이르는 구간에서도 대규모 집회가 예정돼 있어 서울 시내 곳곳에서 교통정체가 예상된다.

경찰은 집회 중에도 도심권 주요 도로는 수도권 광역버스 등 차량 통행을 위해 교통 관리를 유지할 방침이다. 또 집회 행진 구간 주변에 가변차로를 운영하고 교통경찰 190여 명을 배치해 차량 우회 등도 실시할 예정이다.

경찰 관계자는 "세종대로, 남대문로 일대에 교통정체가 예상된다"며 가급적 지하철 등 대중교통을 이용하고 차량을 이용할 경우 교통정보를 미리 확인할 것을 요청했다.

자세한 교통정보는 서울경찰청 교통정보 안내전화(02-700-5000), 카카오톡(ID: 서울경찰교통정보)으로 문의하거나 교통정보센터 홈페이지(www.spatic.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