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호반그룹 임직원 봉사단 '사랑의 배식' 봉사활동

올해 2번째 봉사활동…임직원 모금 성금도 전달

[편집자주]

김대헌 호반그룹 기획총괄사장(오른쪽에서 2번째)이 봉사활동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호반그룹 제공)
김대헌 호반그룹 기획총괄사장(오른쪽에서 2번째)이 봉사활동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호반그룹 제공)

호반그룹 임직원 봉사단 ‘호반사랑나눔이’가 서울 서초구 까리따스 사랑의 식당에서 ‘사랑의 배식’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31일 밝혔다.

지난 30일 진행된 봉사활동은 연초에 이어 올해 두 번째다. 호반사랑나눔이는 이날 배식 봉사활동 외에도 임직원이 모금한 성금을 전달했다. 김대헌 호반그룹 기획 총괄사장 부부를 비롯한 경영진과 호반사랑나눔이 운영위원들이 참여해 의미를 더했다.

까리따스 사랑의 식당은 1998년부터 까리따스 수녀회가 운영하는 무료 급식소로, 하루 평균 100여 명의 기초생활수급권자, 독거 어르신, 장애인, 노숙인들에게 중식을 제공하고 있다.

이번 봉사활동에서는 관내 기초생활수급자와 독거 어르신 등 100여 명에게 아침부터 준비한 음식을 대접했다. 불고기, 된장찌개, 샐러드, 과일, 음료 등을 배식했으며 식사가 끝난 후에는 설거지와 내부 청소 등 뒷정리도 직접 수행했다. 추가로 성금 300만 원도 전달됐다.

김대헌 호반그룹 기획 총괄사장은 "관내 어르신들에게 맛있는 점심을 대접할 수 있어 기쁘다"며 "호반은 지역사회와 소통하기 위해 다양한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호반건설 등 호반그룹 임직원 봉사단 '호반사랑나눔이'는 지난 2009년부터 다양한 분야에서 ‘매월 찾아가는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서초구에서는 장학금 전달과 취약 계층 지원 등 지역사회와 꾸준히 소통하고 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