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6월 첫주말 최대 20㎜ 서울 5㎜…대부분 해상 짙은 바다안개 [주말날씨]

천둥·번개 동반…서해안·제주에 강풍도

[편집자주]

서울 광화문광장 인근에서 외국인 관광객들이 겉옷으로 비를 피하며 이동하고 있다. 2024.5.26/뉴스1 © News1 박지혜 기자
서울 광화문광장 인근에서 외국인 관광객들이 겉옷으로 비를 피하며 이동하고 있다. 2024.5.26/뉴스1 © News1 박지혜 기자

6월 첫 주말, 1일에는 전국 최대 20㎜의 비가 내리겠으며 2일은 강원·경상권에 최대 20㎜가 더 내린다.

31일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밤 늦게 경기·강원 북부에서 내리기 시작한 비는 6월 1일 새벽에 수도권과 충북 북부 등으로 확대하겠다. 아침에는 강원 영동, 오전에 경북권에도 비가 내리겠다.

이번 비는 1일 오후 6시~밤 12시에 대부분 그치겠다.

예상 강수량은 경기 동부에 5~10㎜, 서울과 인천, 경기 서부에 5㎜ 미만, 강원 영서 5~20㎜, 강원 영동 5㎜ 내외, 충북 북부 5~10㎜, 대구·경북 5~20㎜다.

낮부터 강원과 경북권에 대기 불안정으로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다.

1일 늦은 밤 그쳤던 비는 2일 아침 강원 동해안을 시작으로 오전 중 강원 내륙과 산지, 경북권으로 확대하겠다. 일요일 비는 밤에 대부분 그치겠다.

예상 강수량은 강원 내륙·산지와 대구·경북에 5~20㎜, 강원 동해안과 울릉도·독도에 5㎜ 내외다.

1일 강원 산지엔 주말동안 낮은 구름이 유입돼 가시거리 200m 미만의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 대부분 해상에 짙은 바다안개가 끼겠다. 교통안전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내륙과 바다를 가리지 않고 강한 바람이 부는 곳이 있겠다. 특히 1일엔 서해안과 제주에 순간풍속 시속 55 ㎞(산지 시속 70㎞)의 바람이 불겠다.

6월 1일 아침 최저기온은 13~18도, 낮 최고기온은 18~28도로 평년(최저 12~17도, 최고 23~28도)과 비슷하겠다.

2일 아침 최저기온은 11~16도, 낮 최고기온은 18~28도로, 전날(1일)과 비슷하거나 아침에 기온이 약간 내려가겠다.

주말 양일간 미세먼지는 전 권역에서 '좋음'~'보통'이 예상된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