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지예은, 강훈에 "얼굴 좋다" 플러팅…김종국 "자중해라" 질투 폭발

SBS '런닝맨' 2일 방송

[편집자주]

SBS
SBS


'런닝맨' 김종국과 지예은이 강훈을 두고 삼각관계를 형성한다. 

2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강훈을 둘러싼 아찔한 삼각관계가 펼쳐진다.

최근 진행된 녹화는 커플 레이스가 펼쳐진 '짝꿍과 짭꿍 사이' 편으로 꾸며졌다. 여자 멤버 '종숙'으로 변한 김종국의 모습에 자타공인 '종국의 애착 인형' 강훈은 "종국이 형 무서워요"라며 회피했다. 하지만 결국 김종국의 손아귀를 벗어나지 못하고 첫 번째 커플로 선정, 타박이와 따박이의 케미를 예고했다.

이후 지예은은 등장부터 강훈에게 "얼굴이 좋아요"라며 돌직구 고백을 날렸다. 그는 손수 '닭다발'을 만들어 강훈에게 선물하는 등 신박한 MZ 플러팅을 선보이기까지 했다고. 김종국은 "강훈과 이어달라"는 지예은의 말을 듣자 '종숙'으로 몰입해 "자중해라, 이거 불여우다"라며 질투가 폭발, 불꽃 튀는 삼각관계를 펼쳤다.

이를 지켜보던 멤버들은 "예전 전소민 같다" "전소민 이후에 일자리에서 사랑 찾는 애는 처음"이라며 몰입했다. 특히 러브라인 중독자 하하와 새 러브라인 중독자 박주현은 오랜만에 찾아온 '런닝맨'의 러브라인에 호들갑을 떨며 둘을 위한 다리 역할을 자처했다. 이김종국은 지예은을 의식한 의식한 듯 강훈과 함께 매콤한 파격 커플 댄스를 선보여 현장을 발칵 뒤집었다는 후문이다.

'런닝맨'은 이날 오후 6시 10분 방송된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