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여자 U20 축구대표팀, 미국 원정에서 0-3 완패

2일 여자 A대표팀이 미국과 평가전

[편집자주]

박윤정 20세 이하(U20) 여자 축구대표팀 감독. (대한축구협회 제공)
박윤정 20세 이하(U20) 여자 축구대표팀 감독. (대한축구협회 제공)

한국 20세 이하(U20) 여자 축구대표팀이 미국 원정 경기에서 완패했다.

박윤정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1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카슨의 디그니티 헬스 스포츠파크에서 열린 미국 U20 대표팀과의 평가전에서 0-3으로 졌다.

이날 한국은 전반을 0-1로 마친 뒤 후반에 2골을 더 내주면서 3골 차로 대패했다.

한국은 지난 3월 아시아축구연맹(AFC) U20 아시안컵에서 4위를 마크, 오는 9월에 콜롬비아에서 개막하는 국제축구연맹(FIFA) U20 여자월드컵 출전권을 따냈다.

여자 월드컵을 준비 중인 한국은 지난달 25일 미국으로 출국, 4일 펼쳐지는 미국과의 두 번째 평가전까지 전지훈련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소집 기간 때 선수들을 점검한 박윤정 감독은 7월 말 월드컵 최종 명단을 확정할 계획이다.

동생들과 함께 언니들도 미국과 평가전을 치른다.

콜린 벨 감독이 이끄는 여자 A대표팀은 2일 오전 6시 콜로라도주 커머스시티의 딕스 스포팅 굿즈 파크에서 미국과 첫 평가전을 치른다. 이어 5일 오전 9시 미네소타주 세인트폴의 알리안츠 필드에서 두 번째 경기를 펼친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