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박서진母, 요요미 깜짝 등장에 활짝…박서진 "용돈보다 더 좋아하네" 서운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1일 방송

[편집자주]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방송화면 갈무리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방송화면 갈무리   
박서진 동생 박효정이 어머니의 깜짝 생일 이벤트로 요요미를 삼천포에 초대했다.

1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에서는 가수 박서진과 동생 박효정이 어머니의 암 완치 후 첫 생일 파티를 준비했다.

이날 박효정은 어머니의 생일 서프라이즈로 요요미를 초대했다. 박서진 어머니는 다짜고짜 자신을 끌고가는 박효정에 "어디를 데리고 가냐"며 의심을 놓지 않았다. 박효정이 이끌고 간 곳에는 요요미는 숨어있다가 해맑게 어머니를 맞았다. 박서진 어머니는 요요미를 보자마자 손을 붙잡고 좋아했다.

이를 본 박서진은 "제가 용돈 드릴 때보다 더 좋아하시는 것 같다"며 서운함을 표했다. 요요미는 센스 있게 꽃 선물까지 전달했다. 박서진 어머니는 "(요요미가) 오늘 내려올 줄은 몰랐다. 막상 오니까 진짜 고맙더라"며 요요미를 향한 고마움을 전했다.
로딩 아이콘